언론보도

> (평택)서울안과 소개 > 언론보도
  • '녹내장'의 원인 및 치료 방법
  • 녹내장은 단일 질환이라기보다는 다양한 임상소견과 병일 조직학적 소견을 보이는 여러가지
    임상 양상으로 이루어진 장애군이다.
    안압 상승 뿐만 아니라 다른 위험요인으로 초래된 녹내장 특유의 시신경 병증과 이에 따른 시야결손을 보이는 양상들의 총칭이다.

    녹내장 발병의 주요 원인안압 상승으로 인한 시신경의 손상이다.
    시신경 손상이 진행되는 과정에 대해서는 안압 상승으로 시신경이 눌리는 것과 시신경으로의 혈류에 장애가 생기는 것 두 가지 기전으로 설명하고 있다.
    그러나 아직 병을 일으키는 정확한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안압이란 눈의 압력을 말한다.
    안압이 너무 낮으면 안구 자체가 작아지는 안구위축이 올 수 있고 너무 높으면 시신경이 손상당하게 된다.
    안압은 주로 방수*( 눈 안에서 만들어지는 물) 때문에 결정된다.
    방수는 홍채 뒤쪽의 모양체라는 조직에서 매일 조금씩 생성되며 생성된 양만큼 순환돼 눈 외부로 배출되는 흐름을 갖는다. 방수가 너무 많이 생성되거나 흐름에 장애가 생겨 배출이 적어질 경우 눈 내부의 압력이 올라가게 되는데 이러한 과정으로 안압이 상승되어 녹내장을 일으키게 된다.
    녹내장은 가족력이 있거나, 평소 안압이 높은 경우 또는 고혈압, 당뇨병, 심혈관질환 및 근시를 가진 사람에게서 발병률이 높다. 

    녹내장은 시력, 안압측정, 전방각 검사와 세극등 검사, 시신경 및 시야검사, 시신경 단층촬영으로 진단할 수 있다.

    치료는 급성인 경우 빨리 안압을 떨어뜨려 시신경을 보존하는 것이 중요하다. 먼저 안압을 내리는 안약을 점안하고 안압 하강제를 복용하며, 고삼투압제를 정맥주사로 투여하는 등의 처치를 한다.
    안압이 내려간 후에는 홍채에 레이저를 이용하여 작은 구멍을 뚫어 방수의 순환 및 배출을 돕는다.
    안압이 정상화된 후에는 시야검사를 해 시야결손 유무를 확인한다.
    만성인 경우에는 더 이상의 시신경 손상을 막기 위해 안압 하강제를 점안하는데 한 종류의 약물에 반응이 없다면 다른 계열의 약물을 복합해서 사용해 볼 수 있다.
    녹내장의 종류에 따라 레이저치료가 필요한 경우가 있으며 개개인의 상태에 따라 치료 방법이
    모두 다르다. 약물이나 레이저 치료로도 안압 조절이 잘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에는 녹내장 수술을 하게 되는데 수술의 목적은 안압의 조절이며 이미 손상된 시신경은 회복시킬 수 없다.

    녹내장을 예방하려면 물구나무서기 같은 머리가 피로 몰리는 자세나 복압을 증가시키는 운동은 자제하고 넥타이나 목이 죄는 복장은 피하는 게 좋다. 담배를 끊고 금주하며 가급적 스트레스를 받지 않는 것도 중요하다.



    교차로 / 2017.9.14(목요일) 건강칼럼 등재
수술후기
화살표 위 이전글 눈이 보내는 퇴행신호 ' 백내장 ' 화살표 위
화살표 아래 다음글 다음글 없습니다. 화살표 아래